'입춘대길 건양다경'
'입춘대길 건양다경'
  • 온라인뉴스팀
  • 승인 2021.02.03 12:20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(서울=뉴스1) 송원영 기자 = 절기상 입춘(立春)인 3일 서울 종로구 국립민속박물관 내 오촌댁에서 열린 입춘 세시행사에서 참석자들이 입춘첩을 대문에 붙이고 있다. 입춘은 24절기 중 첫 번째에 해당하는 절기로 봄의 시작을 알린다. 이날을 맞아 새해의 복을 기원하는 마음으로 대문이나 기둥 또는 벽에 써서 붙였던 글씨가 입춘첩이다. 2021.2.3/뉴스1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