의료대란 피했다
의료대란 피했다
  • 온라인뉴스팀
  • 승인 2021.09.02 14:51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(서울=뉴스1) 신웅수 기자 = 보건의료노조의 총파업이 취소된 2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의료진이 파업에 대비해 준비해둔 간식과 물품을 정리하고 있다.

보건의료노조와 보건복지부는 이날 총파업을 5시간 가량 남겨두고 극적으로 협상을 타결했다.

보건의료노조가 제시한 22개 안건 중 17개 안건은 의견을 좁혔으며 예산이 드는 정부 사업은 당정협의회에 보건의료노조가 함께 참여하기로 했다.

협상이 타결됨에 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4차 유행 장기화를 불러일으킬 것으로 우려된 의료대란은 가까스로 피하게 됐다. 2021.9.2/뉴스1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